홈로그인회원가입사이트맵
마늘 분말, 체중ㆍ혈중지방 줄인다
등록자 연구개발실 등록일
[리얼푸드=육성연 기자]마늘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선정한 10대 장수식품이다. 또한 미국 암 연구소가 최고의 항암식품으로 손꼽을 만큼 항암 효과도 인정받았다. 여기에 다양한 연구를 통해 면역력 강화나 살균 작용 등이 입증돼 왔다. 최근에는 체중과 혈중지방 감소에 효과적이라는 사실이 동물실험을 통해 확인됐다. 마늘분말을 주기적으로 먹인 흰쥐는 일반 사료를 먹인 흰쥐에 비해 체중ㆍ혈중 콜레스테롤ㆍ혈중지방 함량이 크게 감소했다.
 
경남 남해군 산하 남해마늘연구소 연구팀에 따르면 수컷 흰쥐(24마리)에 마늘 분말 추출물을 4주간 제공한 뒤 체중변화·혈중 콜레스테롤 함량·혈중 지방 함량 등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확인됐다. 실험에 사용된 추출물은 마늘을 쪄서 익힌 후 분쇄ㆍ동결ㆍ건조한 분말이다.
 

연구팀은 실험쥐를 각각 6마리씩 네 그룹으로 나눴다. 일반 사료를 먹인 쥐를 ‘정상그룹’과 고지방ㆍ고콜레스테롤 사료를 먹인 쥐를 ‘대조그룹’으로 분류했다. 그리고 대조그룹과 같은 사료를 제공하면서 매일 일정 시간에 마늘분말을 먹인 쥐를 투여량에 따라 ‘마늘 섭취 그룹’ㆍ‘마늘 3배 섭취 그룹’으로 나눴다.
 
연구 결과 고지방ㆍ고콜레스테롤 사료를 먹은 대조그룹은 정상그룹에 비해 4주 후 체중이 크게 증가했지만 마늘분말을 많이 먹일수록 그 증가율이 감소했다. ‘정상 그룹’에 속한 쥐는 4주간 체중이 152g 증가한 반면 ‘대조 그룹’ 쥐는 188g 증가했다. ‘마늘 섭취그룹’에선 대조그룹과 똑같은 사료를 먹고도 체중이 166g 늘어나는 데 그쳤다. 특히 ‘마늘 3배 섭취 그룹’의 쥐는 체중이 154g 증가해 정상그룹과 별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또한 ‘대조그룹’의 혈중 지방 함량은 431.6㎎/㎗였지만 ‘마늘 3배 섭취 그룹’에선 378.8㎎/㎗로 크게 감소했다. 혈중 콜레스테롤 함량 역시 ‘대조그룹’에 비해 ‘마늘 섭취 그룹’은 10%, ‘마늘 3배 섭취 그룹’에서는 12% 낮았다. 마늘분말은 혈중 중성지방 수치를 낮추는 데도 기여했다. ‘마늘 섭취 그룹’ㆍ‘마늘 3배 섭취 그룹’은 고지방ㆍ고콜레스테롤 사료를 먹었지만 혈중 중성지방 수치가 정상그룹보다 더 낮았다.
 
연구팀은 논문에서 “알린 등 마늘의 생리활성 물질이 실험쥐의 혈중 지방대사 개선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며 “동결ㆍ건조 마늘분말이 고지혈증ㆍ고콜레스테롤혈증의 예방ㆍ개선에 효과적일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gorgeous@heraldcorp.com
댓글 0 | 엮인글 0

이전글이 없습니다.
남해마늘연구소, 올해 경영실적 '탁월'





%3Ca+href%3D%22..%2Fnhgarlic%2F%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HOME%3C%2Fspan%3E%3C%2Fa%3E+%3E+%3Ca+href%3D%22..%2Fnhgarlic%2Finfo.php%22+class%3D%22Klocation%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EC%A0%95%EB%B3%B4%EB%A7%88%EB%8B%B9%3C%2Fspan%3E%3C%2Fa%3E+%3E+%3Ca+href%3D%22..%2Fnhgarlic%2Finfo.php%3Fmid%3D24%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EC%97%B0%EA%B5%AC%EC%86%8C%EC%83%88%EC%86%8C%EC%8B%9D%3C%2Fspan%3E%3C%2Fa%3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