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로그인회원가입사이트맵
남해군 제26회 군민의 날·화전문화제 ‘카운트다운’
등록자 기업지원실 등록일
첨부파일
152737_126787_5939.jpg (183.2Kb) (0)

152737_126787_5939

남해군의 문화·예술·체육의 종합 축제인 제26회 군민의 날 및 화전문화제가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남해공설운동장을 비롯, 군내 일원에서 개최된다.

50만 내외 군민과 함께 행복한 남해 건설의 비전을 제시하고 화합과 단결의 한마당 잔치가 될 이번 군민의 날 및 화전문화제는 화려한 축하공연과 다채로운 문화·예술·체육행사로 군민과 관광객들에게 감동과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가장 먼저 행사의 성공을 바라는 기원제와 성화 채화행사가 첫날인 26일 오전 11시30분께 금산봉수대에서 진행된다.

이어 채화된 성화는 봉송주자들에 의해 군내 각 읍·면을 순회하며 오후 4시께 남해군청에 안치된다.

같은 날 저녁에는 흥겨운 전야제 행사가 펼쳐진다. 서울팝오케스트라와 팬텀보이스가 펼치는 행복음악회가 저녁 6시30분부터 9시까지 약 2시간30분 동안 실내체육관에서 열려 관객들에게 수준 높은 무대를 선사한다.

둘째 날인 27일에는 아침 9시부터 개막행사의 백미인 시가행진과 선수입장이 진행된다.

각 읍·면의 주민들이 끼와 재능을 발휘, 정성껏 준비한 가장행렬이 펼쳐져 군민과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여기에 남해군 취타대의 웅장한 연주와 행진, 식전행사인 모듬북과 성악 공연이 더해져 축제의 분위기를 한층 고조시킨다.

특히 올해 입장상은 최우수·우수·장려·노력 등 4개 부문으로 지난해와 비교해 노력 부문이 추가돼 수상의 기회가 더욱 확대됐다.

오전 10시부터 주경기장인 공설운동장에서 본격적인 개회식이 진행된다.

군민의 노래 제창과 성화 점화, 군민대상 시상, 우승기 반환, 선수대표 선서, 입장상 발표·시상 등이 펼쳐져 본격적인 군민의 날 및 화전문화제의 시작을 알린다.

올해 개막행사로 마련된 보물섬 건강댄스 경연은 남해만의 특색 있는 퍼포먼스로 건강한 지역사회와 군민상을 구현한다.

체육행사로 육상, 축구, 배구, 탁구 등 총 16개 종목이 27일과 28일 양일간 공설운동장을 비롯한 군내 일원에서 펼쳐져 남해인의 진취적인 역동성을 쏟아낸다. 읍·면의 명예를 걸고 선발된 선수 2000여명이 참가해 군내 각 체육시설을 선수들의 열기와 관중들의 응원소리로 뜨겁게 채울 예정이다.

예향(藝鄕) 남해의 명성의 높일 문화예술행사는 27일 오후 2시부터 문화체육센터에서 진행될 흥겨운 국악 한마당을 비롯해 바둑, 장기, 단체줄넘기 등 13개 종목이 이튿날인 28일까지 군내 각지에서 마련된다.

남해군민의 각 분야 높은 역량을 뽐낼 전시행사는 첫날인 26일부터 마지막 날인 28일까지 사흘간 실내체육관과 유배문학관, 읍 시가지 일원에서 진행된다. 서예, 꽃꽂이, 수석, 분재 등 12개 전시회가 마련돼 군민들에게 갖가지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군민과 관광객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는 화전가요제는 27일 저녁 6시부터 약 2시간 동안 공설운동장 특설무대에서 진행된다. 뜨거운 예선을 뚫고 올라온 군내 각 지역의 대표가수들이 참가해 자신의 노래솜씨를 마음껏 선보일 예정이다. 또 박강성, 문연주, 류인숙, 나상도 등의 초대가수가 출연해 흥겨운 볼거리로 농번기에 지친 군민들의 몸과 마음을 위로하는 자리가 될 예정이다.

곧이어 남해의 밤하늘을 화려하게 수놓을 축하 불꽃쇼가 펼쳐진다.

이 외에도 향토음식점과 여성단체 봉사활동, 보물섬 남해한우 시식회, 특산물 홍보,풍선아트, 커피로스팅, 네일아트, 페이스페인팅, 퀼트, 닥종이, 웰빙수세미, 캘리그라피, 고려대장경 판각, 연 제작, 삼베수공예품 만들기, 소원팔찌 만들기 등 다채로운 장외·체험행사가 마련된다.

마지막으로 폐회식은 28일 오후 3시30분께 공설운동장에서 진행돼 제26회 군민의 날 및 화전문화제의 공식 일정이 모두 마무리된다.

성적 발표와 각종 시상식이 진행되는데, 특히 행사기간동안 열띤 응원을 펼친 읍·면에 대해 응원상을 수여, 군민 화합과 지역 발전이라는 행사 취지를 살리는 뜻깊은 장이 될 예정이다.

군민의 날 및 화전문화제 추진위원회는 행사 개최일이 임박함에 따라 원활한 행사 진행은 물론 근무자 사전교육, 교통 대책 등 군민과 관광객의 편의 확보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추진위 관계자는 “우리 남해군의 종합축제인 군민의 날 및 화전문화제의 막바지 행사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50만 내외 군민의 화합을 도모하고 우리군의 미래 발전을 위한 군민들의 역량을 결집하는 장으로 승화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정해기자

< 저작권자 © 경남도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 0 | 엮인글 0

[ESC] 마늘즙·양파즙·생강즙···숨겨진 비밀
남해군, 전국 대표 철인들 남해에 모인다





%3Ca+href%3D%22..%2Fnhgarlic%2F%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HOME%3C%2Fspan%3E%3C%2Fa%3E+%3E+%3Ca+href%3D%22..%2Fnhgarlic%2Finfo.php%22+class%3D%22Klocation%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EC%A0%95%EB%B3%B4%EB%A7%88%EB%8B%B9%3C%2Fspan%3E%3C%2Fa%3E+%3E+%3Ca+href%3D%22..%2Fnhgarlic%2Finfo.php%3Fmid%3D28%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EC%9E%90%EC%9C%A0%EA%B2%8C%EC%8B%9C%ED%8C%90%3C%2Fspan%3E%3C%2Fa%3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