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남해군 거북선, 수리 마치고 다시 노량바다로

  • 기업지원실
  • 2017-03-31
  • Hit : 5,235

첨부파일

201703_29_144811

남해군 설천면 노량 앞바다에 전시되다 지난해 선체수리에 들어간 거북선이 약 6개월간의 작업을 마치고 다시 노량바다로 돌아왔다.

군은 노량 거북선 경관 개선사업이 완료단계에 접어들어 29일 오후 거북선을 노량바다에 재배치했다고 밝혔다.

노량 거북선은 건조된 지 30여 년이 지나 선체 곳곳이 노후화 돼 지난해 9월 창선면에 소재한 수리업체에서 예인, 수리공사가 진행돼 왔다.

작업은 거북선을 지탱하는 내심방과 외심방을 비롯해 돛대와 선미 부분, 방패판 등을 교체했다.

또 거북선의 머리를 교체해 연기 발생기와 음향효과를 추가, 전투 현장감을 더욱 생생하게 재현했다.

이날 노량바다에 배치된 거북선은 이달 말까지 바다에 담겼을 때 목재 등의 변화나 최종 누수 부분을 확인하는 등 기타 미비점에 대해 최종 수리가 완료될 예정이다. <?xml:namespace prefix = "o" />

군은 내달 1일 개최될 보물섬 남해 설천 참굴축제 개막에 맞춰 수리를 마친 거북선을 공개하는 등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 지역 관광 활성화에 기여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새롭게 단장한 거북선이 관람객들의 안전을 보장하고 남해의 명품 관광 상품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